우체국과 4차 산업혁명

우체국은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물류금융 분야에서 사업구조를 완전히 새롭게 바꿀 중요한 때라는 것을 인식하고 있음
우정사업이 그 변화의 중심에 서기 위한 첫 걸음으로 전기자동차를 이용한 우편물 배달을 올해부터 시작하고, 앞으로는 자율주행배달차량을 개발할 계획임
국내 최초로 드론을 이용하여 전남 고흥 선착장에서 4km 떨어진 득량도에 실제 우편물을 배달하는데 성공하였고,
드론을 이용한 우편물 배송은 2022년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할 예정임
또한,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로봇3D 프린터코딩키트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틴틴우체국”을 서울중앙우체국에 조성하고,
연간 37억개 우편물 배달 자료와 매일 2천 4백만건 금융거래 자료를 이용할 수 있는 빅데이터 센터를 설립함
도보, 오토바이, 전기자동차, 드론배송
도보 오토바이 전기자동차 드론배송
도보 오토바이 전기자동차 드론배송
우체국 작은대학, 틴틴우체국 - 3D프린팅, 틴틴우체국 - 코딩체험존, 틴틴우체국 - 코딩체험존
우체국 작은대학 틴틴우체국 - 3D프린팅 틴틴우체국 - 코딩체험존
우체국 작은대학 틴틴우체국 - 3D프린팅 틴틴우체국 - 코딩체험존
웹접근성 품질 인증서